김진태 의원, "한끼 굶어도 큰일나는 줄..." 단식 소감

김남권 | 기사입력 2018/05/10 [14:50]

김진태 의원, "한끼 굶어도 큰일나는 줄..." 단식 소감

김남권 | 입력 : 2018/05/10 [14:50]

 

▲ 지난 8일 자유한국당 김진태(춘천) 의원이 단식농성에 참가하고 있는 모습     © 김진태 의원 페이스북 캡춰

 

 

자유한국당 김진태(춘천)이 8일 릴레이 단식투쟁에 참가한 소감을 밝혔다.

 

김진태 의원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단식투쟁에 참가한 사진과 함께 “한끼만 굶어도 큰일나는줄 알았는데 하루를 굶고 있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자유한국당은 지난 5일 ‘드루킹 특검’을 수용을 요구하며 단식 농성을 하던 김성태 원내대표에 대한 폭행 사건이 발생하자 이날 긴급 의총을 소집하고 드루킹 특검이 수용될 때까지 릴레이 단식 투쟁을 이어가기로 결정했다.

 

김 의원은 또 지난 4일에는 대한항공 조현민 전 전무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김 의원은 “대한항공 조현민 구속영장청구? 재벌가 버릇없는 딸내미 그정도 혼냈으면 됐다”고 하면서, 이어 “감방 보낼 일은 아니다. 물컵 벽에 던진 사람은 구속이고, 온 국민을 속이고 여론조작한 사람은 멀쩡하고...이게 나라인가?”고 적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참내 18/05/11 [12:53] 수정 삭제  
  하루 굶고 저 난리를 치는데  세월호때는 너네들 편들이 앞에서 고기도 구워먹고 그러지 않았나?
ㅎㅎ 18/05/12 [07:32] 수정 삭제  
  정말 친박 중에 골수 친박이지요. 아마 자기 친 어머니에게도 그렇게는 못 할겁니다.  화이팅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강원도교육감 민병희,
후보 공식 등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