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위로 낙선한 김한근 "많이 부족했고, 결과에 승복한다"

김남권 | 기사입력 2022/06/02 [15:25]

3위로 낙선한 김한근 "많이 부족했고, 결과에 승복한다"

김남권 | 입력 : 2022/06/02 [15:25]

▲ 김한근 강릉시장     ©시사줌뉴스 DB

 

 

강릉시장 재선 도전에 실패한 김한근 강릉시장이 2일 "결과에 승복한다"고 밝혔다.

 

그는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와 사투를 벌이면서 시민들과 함께했던 순간들을 가슴에 간직하겠다"면서 "시민들의 안전과 행복, 그리고 강릉발전의 100년 반석을 만들고 싶었으나 제가 많이 부족했다"고 낙선에 대한 아쉬운 심경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성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머리숙여 깊이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한근 시장은 재선 도전을 위해 국민의힘 강원도당 공천관리위원회에 공천 신청서를 냈지만, 재임시절 공무원들에 대한 지속적인 폭언, 청년들 비하 발언, 부동산 투기 등 이유로 컷오프(공천탈락) 됐다.

 

이에 김 시장은 모든 의혹을 부인하고 "시민들로부터 직접 심판 받겠다"며 무소속 출마를 강행했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개표결과에서는, 국민의힘 김홍규 43.92%, 더불어민주당 김우영 29.68%에 이어 김 시장은 24.11%를 득표해 3위라는 초라한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김 시장은 선거 이후 직무정지 됐던 강릉시장직에 복귀해, 김홍규 강릉시장 당선인의 임기시작 직전인 6월 말까지 잔여임기를 수행하게 된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시장 22/06/03 [10:48] 수정 삭제  
  똑똑하면 중앙부처 공무원 해야지
시장은 직원들 인정해주고 도와주는역할 해야지
시장은 지방대학이면 충분 인간관계 중요
사람이 성공이다
포장이사 22/06/03 [09:13] 수정 삭제  
  사무실 비우는 포장이사 저렴하게 해드립니다 연락주십쇼
강릉사람 22/06/02 [18:20] 수정 삭제  
  고생 많이 하셨소 맞지않는 옷 입고 다니느라
 
광고
광고
440년 전통의 강릉 위촌리마을 합동 도배행사 개최
2022년지방선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