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 동해시청 신관옥상에 자연 학습장 조성

국비 포함 3억 원 투입해 시청 신관 옥상에 시민 휴식, 생태복원 기능 갖춘 공간 조성

유승연 | 기사입력 2018/06/07 [12:46]

[동해] 동해시청 신관옥상에 자연 학습장 조성

국비 포함 3억 원 투입해 시청 신관 옥상에 시민 휴식, 생태복원 기능 갖춘 공간 조성

유승연 | 입력 : 2018/06/07 [12:46]

 

▲ 동해시청 전경     ©시사줌뉴스

 

동해시가 동해시청 신관 옥상에 자연 학습장을 조성한다.

 

동해시(부시장 김종문)는 도시열섬현황 완화 및 시민 휴식과 생태 자연학습의 장으로 활용할 녹화 공간을 동해시청 신관 옥상부에 조성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국비 포함 3억 원의 사업비를 들여 시청 신관 옥상 875.71㎡ 면적을 사람과 동식물이 어우러진 생태적 녹지 공간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에 앞서 시는 옥상 녹화에 따른 시설물 설치가 건물 하중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기 위해 건축물 구조 안전진단을 실시한 바 있으며, 안전 진단 결과를 반영한 실시 설계를 지난 5월 완료하고 이달 중 해당 사업을 본격 착공한다.

 

휴게 공간과 생물 서식공간의 완충 지역에는 건물 옥상에 떨어진 빗물을 재활용하는 빗물 저금통, 에너지 효율 증대를 위한 태양광등, 옥상 실외기 차폐 기능을 겸한 벽면 녹화가 조성된다.

 

시 관계자는 옥상 녹화가 완료되면 청사 건물 내 온도가 낮아져 냉방 비용이 절감될 뿐 아니라 대기 오염 물질 흡수 및 산소 방출에 따른 공기질 개선 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전했다.

 

무엇보다 도심 속 자연의 정취를 느낄수 있는 아름다운 녹지 경관이 시 이미지 제고에도 한 몫을 할 것으로 보고 있다.

 

임정규 동해시 환경과장은 “금년 하반기면 신관 청사 옥상은 다양한 생물이 조화를 이루는 도심 속 녹색정원으로 재탄생 하게 된다.”며, “향후 옥상 정원을 시민에게 개방하여 누구나 도심 속에서 자연의 정취를 누리고 여유를 누리는 열린 공간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도계주민들 "석탄사업 보호하라"
광고
동해/삼척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