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반려견 소유자 의무강화 홍보 캠페인 실시

‘19.3.18.~4.19.(4주간) 도·시군, 동물보호(명예)감시원, 강원도수의사회 참여

전희선 | 기사입력 2019/03/15 [10:11]

강원도, 반려견 소유자 의무강화 홍보 캠페인 실시

‘19.3.18.~4.19.(4주간) 도·시군, 동물보호(명예)감시원, 강원도수의사회 참여

전희선 | 입력 : 2019/03/15 [10:11]

▲ 강원도청     ©시사줌뉴스

 

강원도는 최근 개물림사고 관련 언론 보도 및 반려견을 동반한 외출이 증가하는 봄 나들이철을 맞이하여 3. 18. ~ 4.19.(4주간)까지 도내 18개 시·군과 합동으로 ‘반려견 소유자 의무강화’ 홍보 캠페인 실시한다고 밝혔다.


금번 캠페인은 대부분의 반려견 소유자들이 ‘우리 개는 안 물어요“ 라는 안일한 생각에 외출시 목줄이나 입마개 착용 등 안전조치 미흡으로 매년 전국적으로 2천여 건의 개 물림 사고가 발생하는 가운데 반려견 소유자의 의무사항 및 경각심 부여를 위해 추진된다.


     ※ 전국 개물림 사고(소방청) : (‘16) 2,111건 → (‘17) 2,404→ (‘18) 2,368


반려견 동반 외출시 목줄·인식표 착용, 배설물 수거 및 동물 등록 의무 미준수시 과태료 부과 사항과 안전관리 위반으로 상해 또는 사망사고 발생시 강화된 처벌내용에 대해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주민의 왕래가 많은 공원·산책로 등에서 반려견 소유자의 법적 의무 준수와 개 물림 예방을 위한 일반인 에티켓(펫티켓)의 중요성을 함께 홍보하기 위해 동물보호 담당 공무원과 동물보호명예감시원, 강원도수의사회 등 37개반 70여명을 동원할 예정이다.


강원도 관계자는 “이번 홍보 캠페인을 통해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조성하고 사람과 동물이 조화롭게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반려동물 소유자의 의무 및 펫티켓 준수 등을 다시 한 번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반려견 펫티켓 개물림사고 관련기사목록
광고
대관령 한우 300마리 올해 첫 방목시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