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 지원사업 강릉시‘한소리전통예술단’ 선정!

보도자료 | 기사입력 2024/05/24 [18:06]

2024년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 지원사업 강릉시‘한소리전통예술단’ 선정!

보도자료 | 입력 : 2024/05/24 [18:06]

▲ 강릉시청


[시사줌뉴스=보도자료] 문화체육관광부가 실시한 ‘2024년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 지원사업’ 공모에 강릉시(한소리전통예술단)가 선정돼 국비 1억 5,000만 원을 확보했다.

지역대표 예술단체 육성 지원사업은 문체부가 올해 새롭게 추진한 사업으로 예술단체의 62%가 수도권에 집중된 상황에서 지역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예술단체를 발굴하고 육성하여 수도권과 지역의 문화격차를 해소하고자 추진됐으며, 총 106억 원을 지원한다.

문체부 공모에 선정된 예술단체 22개는 분야별로 클래식 2개, 연극 11개, 무용 2개, 전통예술 7개이고, 지역별로 경기·인천권 3개, 강원권 3개, 충청권 8개, 경상권 6개, 전라·제주권 2개이다.

한소리전통예술단(대표 김화옥)은 전통예술분야로 선정됐으며, 예산 지원규모는 총 3억원(국비 1.5억, 시비 1.5억)이다.

한소리전통예술단은 1999년 창단해 지역 문화콘텐츠를 바탕으로 한 전통공연을 제작해 왔으며, 대표 공연으로는‘新사임당을 그리다’, ‘유지에게’, ‘나도, 밤나무!’등이 있다.

이화정 문화예술과장은 “열악한 지역 예술 기반 속에서도 꿋꿋하게 예술단체를 운영하고 있는 예술단체들이 지속적으로 예술 창작활동을 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가 되며, 향후 사업추진에 있어 문체부 컨설팅 등 선정된 단체와 지속적인 협업을 통하여 사업을 내실있고 다채롭게 기획하여 강릉을 대표하는 공연으로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김홍규 강릉시장 '진료공백 장기화 사태' 강릉아산병원 방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