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한심하다 2013/05/08 [22:05]

    수정 삭제

    말단 공무원이 고위공무원 알기를 우습게 아는구나 시키면 살살 길거면서 알랑한 자존심은...츳
  • 님이봉 2013/05/09 [03:05]

    수정 삭제

    생태공원 바로 옆에 연탄공장이라...세계에 유래가 없는 발상전환을 하시는 강릉시 공무원들이 너무나 자랑스럽다..강릉이 아니라면 세계 어느 도시에서 수백억 돈쳐들인 생태공원 옆에 연탄공장을 유치할 생각을 할 수 있단 말인가..아..너무나도 자랑스런 강릉시..앞으로 무궁한 발전이 있으리라..
  • 생태공원 2013/05/09 [08:05]

    수정 삭제

    양심없는 연탄공장 업주가 포기하는 날까지 밀어붙이고 싸웁시다.
    강릉시가 두손들때까지 싸웁시다.
    생태공원 준공식을 박살냅시다.
  • 예라 2013/05/09 [18:05]

    수정 삭제

    생태공원? 최명희는 생태공원을 가본적도 없는 시장이 분명하군! 가져다 이름 붙이는데는 일가견이 있으나 시민을 기만한다고 반성할 필요가 있어요.
  • 분명 2013/05/09 [19:05]

    수정 삭제

    태백시가 시내에 있는 이 칠표연탄을 외각으로 옮기는데 수년간이나 공들이고 공장부지까지 매입해주는 댓가를 치렀다. 이렇게 쫓겨난 칠표연탄을 강릉은 반대로 시내에 건축허가를 내주는 어이없는 일이 생겼다. 이 연탄공장이 가동하면서 태백시처럼 끊임없는 민원이 발생하고 결국 선거때마다 단골로 이전을 시키겠다고 등장할 골머리로 등장할것이다.

    최명희의 실수요. 건축과장의 실수요. 최종각의 오판이다. 암덩어리를 스스로 삼킨것이다.
광고
강원북부 침수 폭우로 차량 침수 위기
광고
사회/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