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속 철도 지상부지가 강릉 명소로 재탄생

김남권 | 기사입력 2017/07/22 [15:40]

도심속 철도 지상부지가 강릉 명소로 재탄생

김남권 | 입력 : 2017/07/22 [15:40]

 

▲ 22일 현판식을 연 강릉 월화거리     © 김남권

 

원주~강릉 복선철도 구간중 도심지하화에 따른 2.6km 지상 철도부지를 풍물시장과 시민들의 휴게공간인 공원으로 조성한 월화거리. 22일 준공식을 한 뒤 주변 정리공사가 마무리되는 시점인 7월 말경 정식 개장될 예정이다. 월화 풍물시장은 철거전 121개 상가중 재입점을 신청한 82 상가로 이루어 지며 임당상가와 금학상가 2개 동으로 운영된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6일 동해안 해수욕장 일제히 개장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