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교육감선거, 민병희, 박정원 후보 단일화

박정원 후보 사퇴후 민병희 후보 선대위원장 맡기로

유승연 | 기사입력 2018/05/17 [10:26]

강원도교육감선거, 민병희, 박정원 후보 단일화

박정원 후보 사퇴후 민병희 후보 선대위원장 맡기로

유승연 | 입력 : 2018/05/17 [10:26]

▲ 지난 16일, 민병희, 박정원 강원도 교육감 후보가 기자회견을 갖고 후보 단일화를 전격 발표했다     © 시사줌뉴스

 

 

민병희 강원도교육감 후보와 박정원 후보가 지난 16일 기자회견을 열고 “박 후보가 후보직을 사퇴한 후 민 교육감의 선거대책위원장을 맡는다.”는 내용을 전격 발표했다.

 

박 후보는 기자회견을 통해 “민 후보와 같은 방향을 추구하고 있음이 확인되었고 지역의 원로들 역시 단일화 의지를 피력하셨다”며, “앞으로 저는 민병희 후보의 성공을 기원하면서 당선을 위 해 제가 할수있는 모든 일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민호보도 “박정원 후보와의 깊은 대화를 통해 창의 융합형 인재 양성, 평화통일 교육과 세계 시민 교육 강화, 완전 무상교육 실현, 학생 행복도와 학교 만족도 항상 분야에서 같은 뜻을 지녔다는 점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박 후보가 이러한 생각의 동일함을 확인한 후, 많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아무런 조건 없이 제 손을 잡아주었다”며, “이제 박 후보와 ‘원팀’이다. 함께 도에서 미래혁신교육을 만들어 가겠다”고 선언했다.

 

한편 박 후보는 민교육감의 선대위원장 직 요청을 수락하고 지지자들과 함께 민후보 선거 캠프에 합류하기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설악산 대청봉 첫 눈이 오다
광고
2018지방선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