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 > 연탄공장 논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입암동 공단내 연탄공장 건립 주민설명회
 
김남권 기사입력  2012/11/23 [18:28]
 

입암동 공단내 연탄공장 설립과 관련하여, 인근 주민들의 강력한 반발에 부딪힌 (주)삼보에너지는 2012년 11월 6일 병산동 마을회관에서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이날 주민설명회는 태백 칠표연탄의 정연록 대표를 대신하여, 매제인 박영균씨가 참석하였고, 강릉시청에서는 이태용 건축과장을 비롯한 관련 공무원과 인근 주민 50여명이 참석하여 (주)삼보에너지측의 설명을 들었다.

특히 최돈은 전시의원이 주민을 대표하여 해당 공무원과 허가 관련 설전을 벌였으며, 강릉시청 공무원들이 연탄공장 공단입주와 인허가과정의 정당성에 대하여 설명하는 과정에서 업체측을 대변하는 분위기가 연출되자 참석 지역민들이 강력하게 항의 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김남권기자 gorby@naver.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2/11/23 [18:28]  최종편집: ⓒ 시사줌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입암동,연탄공장,동영상 관련기사목록
자유발언대
[기고]내 일상을 지배하는 건 지
최명희 시장님은 발전소 찬성하나
음주 몇번씩한 시의원 박건영도
기세남 의원 음주는... 안하나?
권성동씨 최순실과 어떤 관계세요
광고

2018화천 산천어축제 막올랐다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