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창수 도지사 캠프 "최문순 강원FC를 통해 정치사찰”

"몰랐다면 무능과 직무유기, 알았다면 범죄 행위, 최 후보 입장 밝힐 것"

유승연 | 기사입력 2018/06/05 [21:10]

정창수 도지사 캠프 "최문순 강원FC를 통해 정치사찰”

"몰랐다면 무능과 직무유기, 알았다면 범죄 행위, 최 후보 입장 밝힐 것"

유승연 | 입력 : 2018/06/05 [21:10]

▲ 5일 자유한국당 강원도당에서 정창수후보 캠프가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 시사줌뉴스

 

 

강원도지사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정창수 후보가 5일 자유한국당 강원도당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문순 후보가 강원 FC를 통해 강원도민 정치사찰을 했다”고 주장하며, 더불어민주당 최문순 후보의 입장을 밝힐 것을 요구했다.

 

정 후보측은 “강원 FC의 강원도민 정치 사찰 의혹에 대한 문제를 도민에게 알리고 사법당국의 철저한 수사를 촉구하기 위해 긴급 기자회견을 개최했다”고 입을 열었다.

 

정 후보측에서 증거로 제시한 서류를 살펴보면 강원FC가 스폰서, 협찬 확보를 위해 거래처 담당자 프로파일 작성하는 과정에서 거래 당사자의 △사상과 신념에 해당되는 ‘정치적 성향’△건강에 해당하는 흡연/음주, 음주습관(이성선호 여부) △개인정보(결혼여부, 학력) △식사/음주시 특이사항 등이며, 확보된 문건에 나오는 대부분의 당사자들은 자신들의 개인정보가 수집 되는 것에 대해 강원FC측이 어떠한 고지도 하지 않고 수집 했다고 수집한 서류를 증거로 제시했다.

 

이어 정 후보측은 “제보자의 말에 따르면 2016년 5월 30일부터 강원 FC 직원들을 동원하여 조직적으로 강릉 시민의 정치적 성향을 조사하기 시작했고, 제보자도 당시에는 “이걸 왜 할까? 하고 의심 했지만 상부 지시니 어쩔 수 없이 하게 되었다. 강릉을 거쳐 춘천, 원주도 똑같은 조사를 한 것으로 들었다.”고 제보자의 제보 내용을 전달하며, “확보한 도민 사찰 의혹 증거자료는 100여장이고, 추가 확보도 가능한 상태” 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도계주민들 "석탄사업 보호하라"
광고
2018지방선거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