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일 동해안 해수욕장 일제히 개장

6일 개장한 경포해수욕장에는 비바람이 몰아쳐 관광객들이 아쉬워했다

김남권 | 기사입력 2018/07/06 [18:27]

6일 동해안 해수욕장 일제히 개장

6일 개장한 경포해수욕장에는 비바람이 몰아쳐 관광객들이 아쉬워했다

김남권 | 입력 : 2018/07/06 [18:27]

 

▲ 6일 강릉경포해수욕장 개장식 날 해변에는 강풍과 비바람으로 인해 파라솔만 덩그러니 남아있다     © 김남권

 

 

▲ 6일 개장한 강릉 경포해수욕장을 찾은 관광객들이 20도의 낮은 온도와 비바람으로 인한 높은 파도 앞에서 아쉬워하고 있다.     © 김남권

 

 

강원도 동해안 해수욕장 개장일인 6일 비바람으로 입수금지 조치가 내려져 강릉시 경포해수욕장에서 피서객들이 아쉬운 발걸음을 돌리고 있다. 이날 강릉시 온도는 20도로 다소 서늘한 날씨를 유지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포해변 관련기사목록
광고
강릉ktx열차사고, 승객들 탈출
사회/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