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로 방향 튼 '솔릭', 강원도 모든 학교 내일 '휴업'

강원교육청 '휴업명령서' 발송... 솔릭, 동해안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전망

김남권 | 기사입력 2018/08/23 [13:53]

동해로 방향 튼 '솔릭', 강원도 모든 학교 내일 '휴업'

강원교육청 '휴업명령서' 발송... 솔릭, 동해안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전망

김남권 | 입력 : 2018/08/23 [13:53]

 

▲ 강원도교육청 전경     ©시사줌뉴스 db

 

제19호 태풍 솔릭이 23일과 24일 강원지역을 통과 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강원도교육청은 도 내 모든 학교에 대해 24일 휴업을 결정했다

강원도교육청은 23일 정오, 태풍이 관통 할 것으로 예상되는 24일 도 내 모든 학교가 수업을 중지 할 것을 명령하는 '휴업명령서'를 각 급 교육청으로 발송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도 내 유, 초, 중, 고 638개 일선 학교에서는 내일(24일) 수업을 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유인물을 23일 각 학부모에게 공지했다.

강원도교육청 관계자는 "태풍 중심권이 통과 할 것으로 예상되는 24일 하루만 휴업을 하고, 피해 상황등을 지켜본 뒤 휴업 연장 여부에 대해 결정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3일 낮 12시에 업데이트한 일본기상청 정보에 따르면 현재 북북서 방향으로 진행 중이던 태풍 솔릭이 24일 북동쪽으로 방향을 틀면서 우리나라 수도권을 관통하지 않고 중부 내륙을 관통해 동해안 지역으로 빠져 나갈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날 일본기상청의 발표에 따르면 24일 자정께 전남 목포에 상륙한 솔릭은 충청도 내륙을 관통한 뒤 24일 정오께 경상북도 울진을 지나 동해안으로 빠져 나갈 것으로 예보했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장애인 이동권 보장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