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년간 3천개 돌탑 쌓아만든 모정탑길 추모제

김남권 | 기사입력 2018/10/19 [14:54]

26년간 3천개 돌탑 쌓아만든 모정탑길 추모제

김남권 | 입력 : 2018/10/19 [14:54]

 

▲ 자식을 잃은 한 여인이 가정의 평안을 빌며 26년간 쌓은 3천개의 돌탑     © 김남권

 

 

강원 강릉 왕산면 대기리 노추산에 위치한 모정탑길은, 비운의 가정사를 겪던 한 여인이 가정의 평안을 빌며 26년간 3천개의 돌탑을 쌓아 조성된 길로 현재는 많은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곳이다.

 

돌탑을 쌓은 차순순 할머니는 지난 2011년 68세의 나이로 세상을 뜨면서 이 돌탑의 관리를 대기리 마을 주민들에게 관리를 부탁했고, 마을 주민들은 매년 10월 19일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차옥순 여사 추모제'를 지낸다.

 

▲ 19일 노추산 모정탑길 쌓은 차순옥 여사 추모제 행사가 열리고 있다     ©김남권

 

올 10월 19일, 마을 주민들은 어김없이 차 여사에 대한 추모제를 지냈다. 왕산면 대기리마을회(대표 박영제)는 19일 9시 30분 노추산 모정탑길에서 주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왕산면 대기리 노추산 모정탑길을 쌓은 차순옥 여사를 추모했다.

 

모정탑을 찾는 관광객이 증가하자 2013년 6월부터는 강원도 강릉시 왕산면 대기리 마을에서는 마을 가꾸기 사업을 통해 힐링 체험장과 돌탑 체험장을 조성하고, 같은 해 10월 18일 노추산 모정탑길 준공식을 가졌다.

 

사실 그대로 진실되게 전달하는 기사를...
시민 18/10/19 [19:53] 수정 삭제  
  좋은 곳이지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장애인 이동권 보장하라